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라면은 요.리.일까요?

그럼요~.

제대로 잘 만든 라면이라면,
그 한 봉지로 
충분히 근사한 면.요.리! ^^

또, 먹는 순서나 방법을 
조금만 달리하면~
냉장고 속 재료들을 살짝 더하면~
좀 더 풍부한 맛의 세계로 나아갈 수 있는데요.

지난 라면데이[보러가기]에서 알려드렸던  
함께하면 좋은 ‘육개장칼국수’, 
‘육칼’의 짝꿍에 이어 
오늘은 육칼 마니아들의 지혜가 더해진,
‘면요리 육칼을 더 맛있게 먹는 법’을 
귀띔해드립니다~. ^^

.
.
.

육칼 샤브샤브 
육칼 샤브샤브는 
육칼 마니아들이 가장 즐겨 먹는 
모디슈머 면요리 중 하나입니다. 

일본말로 ‘살짝살짝’ ‘찰랑찰랑’을 뜻하는 
샤브샤브는
가성비는 물론
가심비도 높은 요리. 
(가심비 = 가격 대비 심리적인 만족감)

채소, 버섯, 고기 등을 
한 입 크기로 썰어 
보글보글 끓고 있는 육수에 담가
살짝살짝~ 찰랑찰랑~ 흔들기만 하면
근사한 요리가 뚝딱 완성되기에 
생일, 집들이 등 홈파티 테이블에 
자주 오르는 것이 이 육칼 샤브샤브인데요. 

가장 고민인 육수는 
육칼의 액상스프(빨간색 봉투)와 
비법양념(노란색 봉투)로 
클리어할 수 있죠. ^^V
 
자~ 그 맛집의 샤브샤브처럼~ 
3코스로 즐겨볼까요?

먼저 전골냄비에 물을 넣고 끓으면 
육칼의 
액상스프(빨간색 봉투)를 넣고 다시 
보글보글~ 끓여주세요. 

1코스는 온갖 버섯과 채소로~
배추, 무, 청경채, 숙주, 
미나리, 치커리, 단호박 등을 
차례로 넣어 
살랑살랑~ 하나씩 익혀 먹어요. 

2코스는 육칼 면으로~ 
버섯과 채소를 어느 정도 먹고 나면 
냄비에 물을 더해 국물을 보충해요.
국물이 끓으면 육칼 면을 넣고 
익으면 불을 끈 후 
국물이 완벽해지는 육칼 비법양념(노란색 봉투)
넣고 잘 풀어준 다음 호로록~! 

3코스는 부드러운 죽으로~
남은 국물은 적당히 덜어낸 다음, 
밥과 당근, 미나리, 달걀 등을 넣고 
보글보글 끓여요.
김가루와 참기름까지 넣어  
휘리릭~ 섞어준 다음 먹어요.   



육칼 츠케멘
면을 국물(쓰유)에 찍어 먹는 
일본 라멘인 츠케멘(쓰케멘).

흠흠~ 육칼도 찍어 먹어 볼까요? ^^

육칼 츠케멘~
비법양념으로 진~한 국물에 
쫄~깃!한 면발을 콕콕 찍어먹으니 
더 재미있고 
더 맛있게 먹을 수 있어요. 

만드는 법은요~
끓는 물에 육칼 액상스프(빨간색 봉투),
삶아서 결대로 찢은 쇠고기(홍두깨살),
길게 채 썬 대파를 넣고 한소끔 끓여요. 

불을 끈 다음  
비법양념(노란색 봉투)을 꼭 넣어주시고요. 

육칼 면은 
끓는 물에 삶아 익힌 다음
찬물에 헹궈 물기를 빼둡니다. 

얇게 찢어 익힌 느타리버섯과 
데친 숙주에 참기름을 넣고 
조물조물 무쳐요. 

그릇에 각각 면, 
버섯숙주무침, 국물을 따로 담아내면 완성.

먹을 땐, 젓가락으로 
면발과 버섯숙주무침을 함께 집어 
비법양념이 든 육칼 국물에 
콕콕 찍어 드세요. >.<




육칼 부대찌개  
된장찌개, 김치찌개처럼
자주 먹지는 않지만
한번쯤 생각나는 찌개가 있으니 
매콤 칼칼 푸짐한 부대찌개. 

그저 햄, 소시지를 잘라 넣고 끓이면 
될 것 같은데 
머릿속 그 맛을 내기가 좀처럼 쉽진 않죠.

맛내기에 자신이 없을 땐 
언제나 집에 있는 
육칼의 힘을 빌려 보세요. 

납작한 전골냄비 가장자리에  
햄, 소시지, 김치, 두부, 콩 등을 예쁘게 둘러준 다음  
육칼 면을 가운데 콱 박아 넣고 
육칼 액상스프(빨간색 봉투)를 넣어요. 
(처음엔 반만 넣고 나중에 간을 보세요)

사골곰탕 육수를 자작하게 부어준 다음
보글보글~ 끓이면 완성. 

참, 불을 끈 다음엔 
육칼 비법양념(노란색 봉투)
넣어 잘 풀어주는 것, 잊지 마세요! ^^  

.
.
.

육개장을 일러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한 그릇 음식,

한 그릇 속에 영양이 가득한 
기특한 음식,

한국인이 좋아하는 구수하고 
얼큰하고 칼칼한 맛이어서 
언제 먹어도 입맛 당기는 음식~
이라고들 합니다. 

풀사이 가족 여러분도 공감하시죠? ^^

어찌 보면 육개장과 라면은 
닮은 점이 참 많은 음식입니다. 

한 그릇 음식이란 것도 그렇고,
언제 먹어도 입맛 당기는 
음식이란 것도 그렇죠.

그래서 이 라면이 
탄생했는지도 모르겠네요. 

소울푸드와 소울푸드의 만남! ^^

풀무원 생면식감 
육개장칼국수~!  

진한 사골 육수에 
고춧가루, 마늘로 칼칼하고 깊은 맛을 살린 
‘육칼’을 집에서도 즐겨보세요~! 

.
.
.

요즘 라면은 이런食 

면을 기름에 튀기지 않고 
바.람.으로 말렸답니다. 

그래서 
열량 & 포화지방 Down~! 
맛은 UP~! 

기름에 튀기지 않고 
바.람.으로 말린 건강한 면.요.리. 

: )
 


posted by 풀반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