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식품, 건강간편식 ‘봄나물밥 2종’ 출시

- 봄에 어울리는 ‘나물밥’ 2종, ‘곤드레보리밥’, ‘현미취나물솥밥’ 
- 가마솥 직화방식, 개별급속냉동 공정으로 밥알이 고슬고슬하며 찰진 밥맛
- 별도 조리 없이 전자레인지에 4분간 데우면 건강간편식 완성

풀무원이 새 봄을 맞아 집에서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건강간편식 ‘봄나물밥’을 내놓았다. 

풀무원식품은 곤드레, 취나물 등 봄나물을 넣어 입맛을 살리고, 국내산 쌀을 가마솥 직화방식으로 쪄내 밥알이 고슬고슬하고 찰진 밥맛을 내는 ‘봄나물밥(5,300원/2인분, 420g)’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봄나물밥’은 냉동 제품으로 ‘국내산 보리와 生곤드레를 넣어 만든 곤드레보리밥(이하 곤드레보리밥)’과 ‘국내산 현미와 生취나물을 넣어 만든 현미취나물솥밥(이하 현미취나물솥밥)’ 등 2종이다. 

‘봄나물밥’은 나물을 씻어 데친 후 양념하고 볶는 등의 번거로움 없이 전자레인지에 4분만 데우면 한끼 식사가 완성되는 건강간편식이다. 또한 1인분씩 개별 포장해 간편함과 편리성을 더했다. 특히 간편하게 건강을 챙기고 싶어 하거나 봄철 입맛 없는 소비자를 위한 별미로 좋다. 

‘곤드레보리밥’은 강원도 영월에서 재배한 곤드레와 국내산 보리(8.64% 함유)를 넣어 만들었고 별첨된 ‘강된장 양념장’을 곁들여 먹으면 은은한 나물향과 함께 깊고 구수한 맛을 느낄 수 있다. ‘현미취나물솥밥’은 전남 고흥군에서 재배한 취나물과 국내산 현미(8.54% 함유)로 만들었고 별도 포장된 ‘간장 양념장’을 기호에 따라 양을 조절해 비벼 먹으면 좋다.

‘봄나물밥’은 넓고 기름진 땅으로 알려진 김제평야에서 계약재배로 기른 도정한지 7일 이내의 국내산 쌀을 사용했다. 또한 가마솥 직화방식으로 쪄낸 후 밥알 한알한알을 개별급속냉동하는 공정을 거쳐, 집에서 갓 지은 것처럼 밥알이 고슬고슬하고 찰진 밥맛을 냈다.  

풀무원식품 RM사업담당 제갈지윤 PM(Product Manager)은 “139억 규모의 국내 냉동밥 시장에서 냉동볶음밥이 98%를 차지하고 있는 가운데 다양하고 세분화된 소비자들의 만족도와 위해 ‘봄나물밥’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입맛과 건강을 동시에 사로잡을 신제품을 선보이며 냉동밥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