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임원, 서울숲 가꾸기 봉사활동 펼쳐

- 제초작업, 고형 비료와 우드칩 주기, 소나무 이식 등 구슬땀

 

로하스 선도기업 풀무원(대표 승우, http://www.pulmuone.com) 임원들이 지난 18, 서울 뚝섬에 위치한 서울숲에서 푸른 서울숲을 가꾸기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하며 생명존중의 기업정신을 몸소 실천했다.

 

이날 봉사활동은 풀무원 남승우 사장을 비롯해 전 계열사 임원 34명이 참여한 가운데 시민의 휴식처인 서울숲을 가꾸기 위한 기본적인 수목관리 활동으로 펼쳐졌다.

 

임원 봉사자들은 교목과 관목, 초화류 주변의 잡초를 제거하는 제초작업, 고형 비료 주기, 나무 주위의 잡초 발아를 억제시키는 우드칩 포설, 풍성한 숲 조성을 위한 소나무 이식 등을 진행하였으며 숲 가꾸기 활동이 끝난 후에는 서울숲을 탐방하는 등 자연과 함께하는 시간을 가졌다.

 

우리나라 최초의 시민참여형 공원인 서울숲은 지난 2005년 개원한 이래 자연과 벗삼아 여가를 즐기는 시민의 공간으로 널리 애용되고 있다. 풀무원은 2003년 서울시가 처음 뚝섬에 서울숲을 조성할 때 330 규모의 풀무원숲을 조성해 기증한 바 있고, 2007년에는 서울숲 방문자센터에 사회공헌활동 사업의 일환으로 서울 그린트러스트와 함께 아기를 동반한 가족단위 방문객의 편의를 위한 수유방을 개설한 바 있다.

 

풀무원의 남승우 사장은 “이번 서울숲 가꾸기봉사활동은 인간과 자연을 함께 생각하는 풀무원의 기업이념을 임원 모두가 몸소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앞으로도 임직원 봉사활동을 기업적인 측면에서 더욱 체계화하여 환경보전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풀무원은 지난 2005년부터 생명존중이웃사랑의 기업정신을 실천하기 위해 매년 봄 가을 2차례씩 임원들을 중심으로 유기농가 돕기, 노인 무료급식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