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에코슈머(eco-sumer)들의 눈길 끄는 친환경 포장재 캠페인

 

- 고객과 함께하는 제품 포장재 재활용 캠페인 진행

- 일반 나일론 끈 대신 친환경 ‘삼()끈 수박망’ 사용해 수박 판매

- 샘물 PET병 무게 줄여 연간 85톤 플라스틱 사용 줄이고, CO2 배출량 1706톤 감소해

 

풀무원이 고객과 함께 하는 포장재 재활용 캠페인을 벌이는 등 지속적으로 친환경 소비를 추구하는 ‘에코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풀무원이샵(www.pulmuoneshop.co.kr)은 고객과 함께하는 ‘포장재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제품 배송에 사용되는 스티로폼 박스, 아이스팩, 드라이아이스용 부직포를 회수하여 깨끗한 포장재를 선별한 후 재사용하는 것이다. 풀무원은 보다 많은 고객들이 캠페인에 동참할 수 있도록 스티로폼 박스 1개당 풀무원이샵의 로하스 포인트 50잎을 지급한다. 현재는 수도권 지역에서만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지만 회수율과 고객들의 반응이 좋아 캠페인을 연중 상시화를 검토하고 있다.

 

풀무원 계열사인 친환경식품전문기업 올가홀푸드는 올 여름 업계 최초로 수박망을 일반 나일론 끈에서 친환경 소재 삼()끈으로 변경한 이색 친환경 포장 제품을 선보였다. 또한 삼끈 수박망을 재활용하는 고객에게 100점의 포인트를 발급해 고객의 동참을 적극적으로 유도하고 있다.

 

또한 풀무원은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 풀무원샘물의 PET병 무게를 매년 줄여가고 있다. 2004년부터 약 10그램의 무게를 줄여 오는 9월부터는 0.5리터 기준 13.9그램 PET병을 사용할 예정이다. 이것은 연간 약 85톤의 플라스틱 사용량을 절감해, 1706톤의 CO2 배출량을 감소하는 성과를 가져오게 된다.

 

올가홀푸드 방이점에서 삼끈망 수박을 구입한 주부 홍은기(35)씨는 “예전에는 친환경, 유기농 제품만을 따져 먹을거리를 구입했지만 요즘 지구 곳곳의 크고 작은 기상이변 등을 보면서 지구환경을 고려한 친환경 포장 제품을 자주 구매한다”며 “삼끈망 수박을 구입하면 지구환경을 보호하는데 일조할 수 있어 보람 있고, 삼끈망을 재활용해 포인트를 쌓는 재미에 자주 이용하게 된다”고 말했다.

 

백석인 풀무원홀딩스 환경안전사무국장은 “제품 포장은 식품 안전과 신선도 유지뿐 아니라 사용 후 환경에 미치는 영향까지도 고려해야 한다”며 “지속가능한 발전을 모색하는 로하스 선도기업으로서 인류의 미래까지 생각하는 친환경 경영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개발, 적극적으로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