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계란, 신선한지 확인하고 고르세요!

풀무원, 국내 최초 ‘냉장 전용란’ 출시

-  생산, 유통, 판매 전 단계에 냉장 유통 시스템 적용하는 믿을 수 있는 계란

-  산란 직후부터10℃ 이하로 관리해 장기간 최상의 신선도 유지

 

계란의 신선도 문제가 크게 걱정되고 있는 요즘, 글로벌 로하스선도기업 풀무원식품(www.pulmuone.co.kr)이 국내 최초로 산란 직후부터 유통, 판매까지 전 과정에 걸쳐 ‘냉장 유통 시스템(Cold Chain System)’을 적용한 ‘냉장 전용란’을 출시하고 계란의 신선도 관리에 나섰다.

 

계란은 국내 일일 소비량이2600만개, 일인당 연간 소비량이220여 개에 달할 정도로 우리가 자주 먹는 대표적인 신선식품이다. 하지만 계란은 숨을 쉬는 생물이기 때문에 산란 직후부터 보관 온도를 관리하지 않으면 수분 증발로 인해 무게가 감소하고 흰자(난백)가 퍼지는 등 신선도가 저하될 뿐 아니라 계란 내 산도(PH)가 증가하면서 미생물의 침투를 막는 단백질막(큐티클)이 점차 사라져 쉽게 오염된다. 더구나 계란을 상온에서 보관한다면 계란의 품질 저하 속도는 더욱 빨라진다.

 

그동안풀무원은소비자들이 부담없이즐겨먹는 계란의 신선도를 위해 유통기한과 함께 ‘산란일자’를별도 표기하고 풀무원만의 냉장 유통 시스템에 따라 계란의 신선도를 관리해왔다. 그러나 생산 이후 계란의 냉장보관 여부는 유통 및 판매처의 상황에 따라 제각기 행해져 온 것이 사실이다.

 

이에 따라 풀무원식품은소비자들의 식품위생안전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는 한편 소비자들이 보다 건강하고 신선한 계란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풀무원의로하스유정란, 자연란, 초생란, 목초란, 우리아이계란, 아침후라이란, SOGA 계란 등7개 브랜드 제품을 ‘냉장 전용란’으로새롭게 선보이고 더욱 체계적인 냉장 유통 시스템을 적용해 계란의 신선도 관리를 더욱 강화하기로 결정했다.

 

풀무원의‘냉장 전용란’은 산란 직후부터 유통, 보관 전 단계에 걸쳐10℃ 이하로 관리하는 냉장 유통 시스템을 적용해 산란일로부터 약20일 가량 최상의 품질을 유지할 수 있다. 풀무원의‘냉장 전용란’은 제품 포장에 표기된 ‘냉장 유통 시스템(Cold Chain System)’ 마크로 쉽게 구분할 수 있다.

 

풀무원식품의계란사업부 김좌근PM은 “풀무원계란 전 제품은 이미 생산, 유통 단계에서 ‘냉장 유통 시스템’이 적용되고는 있지만, 판매 단계에서는 판매처의 여건에 따라 냉장 보관 판매를 할 수 없는 상황이 발생할 수도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 “국내 최초로 산란일자를 표기하며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계란을 제공해온 풀무원은앞으로 ‘냉장 유통 시스템’ 표기로 소비자들이 더욱 신선한 계란을 고를 수 있게 하는 한편 계란 전용 냉장고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함으로써 계란의 신선도 관리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풀무원은계란의 신선도를 더욱 강화하여 관리할 수 있도록 계란 전용 냉장고500대를 특별 제작해 ‘냉장 전용란’ 판매를 확대하고 있다. 또한 두부/나물류판매 냉장매대에계란을 함께 진열하는 등 일부 판매처의 상온 판매 환경을 개선하는 노력을 통해2011년까지 풀무원계란 전 제품을 ‘냉장 전용란’으로확대할 계획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내끄야 2010.07.23 21: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마트에서 냉장 전용란을 보고...

    저도 덩달아 으쓱해해도 됩니까??

    <나..풀무원과 친한 여자야> 막 이럼서요 ㅋㅋㅋ

    가족이래매요..흐흐흐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