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tone STUDIO


설날 지나고 나니, 냉장고 안이 꽉 차셨다구요?
친정어머님이 바리바리 싸주신 전이며 나물, 떡 등 명절음식으로
살림에 보탬 되셨습니까? ㅎㅎ
 

자, "오늘은 남은 명절음식, 어떻게 다 먹지?"의 의문을 풀어봅니다.
 
그중에서도 특히 떡!..... 떡!

명절에 남은 떡, 어떻게 먹어야 할까요?  

풀무원이샵 스토리채널 팀에서
냉동고에 남은 떡을 활용하는 다양한 요리법을 준비했다고 하여
풀반장이 잽싸게 소개해드립니다!  ^ ㅅ ^ o

물론, 이샵 스토리채널팀은
<풀무원 옛맛찰떡>을 응용한
요리
를 선보이긴 했지만,
 옛맛찰떡 이외의 다른 떡으로도 충분히 해볼만한 요리들이랍니다. ^ ^


그중에서도 특히, 블로거 쭈니네님께서 보내주신 아이디어로 만든
이 요리가 눈에 띄어 먼저 소개합니다~!
(나머지 아이디어들은 주말에 커밍~~쑨~!!!)



풀무원 옛맛찰떡 활용요리법1 
팥죽에 동동~ 띄워볼까?

ⓟtone STUDIO


준비하세요
팥죽 1공기, 풀무원 옛맛찰떡 옛맛검은깨경단 조금

만들어보세요

1. 냉동 풀무원 옛맛찰떡은 먹기 20~30분 전에 실온에 내놓는다.
2. 팥죽을 데운 후 풀무원 옛맛찰떡을 띄워 낸다.

만들어보세요(팥죽)

1. 팥은 전날 물에 담가 부드럽게 불린다.
2. ①의 팥을 냄비에 담고 자작하게 물을 붓고 삶다가 팥알을 하나 건져보아
    물렁하면 팥물을 쏟아 버리고 다시 물 5컵을 붓고 삶는다.
    (이렇게 해야 팥에서 나오는 사포닌이라는 성분을 없앨 수 있다.)

3. ②의 삶은 팥을 고운 체에 올려 숟가락으로 꾹꾹 눌러 고운 앙금만 받은 후,
    팥 삶은 국물과 함께 팔팔 끓인다. 팥 껍질은 버린다.

4. 고운 앙금을 냄비에 담고 약한 불에서 저어가며 끓인다.
    이때 너무 되직하면 물을 1컵 정도 더 붓는다.

덧붙이는 말

팥은 워낙 딱딱하기 때문에 불리지 않으면 삶아도 딱딱한 느낌이 남아 있다. 


* 본 레시피에 대한 아이디어는
  블로거 옛맛찰떡 체험단인 쭈니네님께서 제공하셨습니다. 감사합니다.

  [블로그 보러가기]


풀반장표 특별 레시피 - 풀무원 옛맛찰떡 활용 요리법

1. 팥죽 찰떡
2. 생수프 찰떡 
3. 찰떡꼬치 

재료의 분량 ㅣ1인 기준

요리와 스타일링 ㅣ그린테이블 김윤정(www.gtable.net) 사진 | 톤스튜디오

*아직도 풀무원 옛맛찰떡을 모르신다구요? 여기를 클릭!^^


 
posted by 풀반장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얼큰맘 2010.02.17 11:1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풀무원 옛맛찰떡을 넣은 팥죽 한그릇 먹고 싶네요~
    배고파라~
    하지만 풀무원 옛맛찰떡은 남길게 없다는거~
    그냥 먹기도 아까운 떡을 어찌 팥죽에...

    • BlogIcon 풀반장 2010.02.17 11:3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아하하하하

      옛맛찰떡은 남길 수가 없다는 말에 기뻐해야할지..
      정성스레 올린 포스트의 무용론을 확인 후 좌절해야할지..

      그냥 웃지요 ^^

  2. 핑크리본 2010.02.17 11:3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맞아요~ 저도 이번에 풀무원 옛말찰떡 하나 주문해서 먹었는데,
    할머니, 엄마 완전 좋아하시더라구요~

    그냥 먹어도 맛있는 그 맛!
    얼큰맘님도 이미 아시는군요? ^ ^

  3. BlogIcon 더팬더 2010.02.17 11: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명절은 잘 보내셨나요 ^^
    찰떡을 팥죽에 넣어먹다니.. 정말 맛있어 보여요 @.,@
    옛맛찰떡도 꼭 맛보고 싶네요~

    • BlogIcon 풀반장 2010.02.18 10:2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많은 풀사이 가족분들께서 걱정해주신 덕분에
      짧은 연휴, 안좋았던 교통상황 속에서도
      명절을 자~~알 지내고 왔답니다 ^^

      더팬더님도 잘 지내셨죠?
      근데.. 퍼스나콘이 너..너..너무 귀여워요.

  4. 럭셜황후 2010.02.17 12: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이디어 굿굿굿인데요..
    너무 먹음직스럽네요..헤헤

  5. 정체불명 2010.02.17 13:2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떡은 그냥 녹이기만 하면되는건가요?? 오나전 편한데요.
    완전히 녹기전에 경단을 잘라서 넣으면 애기들이 먹기에도 좋을꺼 같네요.

    • BlogIcon 풀반장 2010.02.18 09:0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냉동실에 보관하고 있다가
      드시기 30분전에 실온에 꺼내놓기만 하면
      처음 그대로의 쫄깃함을 즐기실 수 있답니다. ^^

  6. BlogIcon 시연맘 2010.02.17 14: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희집냉장고는 텅텅 비었다는.. ㅋㅋ 시댁도 전 안했고..친정도 조금해서..엄마가 조금 싸주시긴했는데
    한번 먹음 없어질 양이라.. 뜨악..떡순이 시연맘.. 풀무원 찰떡보니 또 떡이 막막 먹고싶네요~~

  7. 날개 2010.02.17 19:4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헉!!~~~
    글을 읽는데..낯익은...깜짝 놀랐습니다!
    에고공...몸 둘 바를 모르겠네요.
    별 것 아닌데...이리 멋지게 재 탄생을 했군요.
    더구나 풀반장님이 소개 시켜 주시니 더욱 영광입니다~~ ^^

  8. 이지은 2010.02.17 20: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넘 맛나겠어용~!
    전 명절에 남은떡 구워서 먹는데 그것도 맛나거든용~!
    정보 감사해용~!
    다들 명절 잘 보내셨죠?
    밤에 서울은 눈이 내린다고 하는데 팥죽이 있으면 좋겠네요

  9. ※ 후라시아 ※ 2010.02.18 12:4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워낙 단팥죽을 좋아하는데 풀무원 옛맛찰떡 동동 띄우면 쫄깃쫄깃~ 넘 맛나겠네요.
    앙~ 먹구 싶어요~~

  10. 김옥희 2010.02.18 13:0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남은 찰떡을 그렇게도 해먹는군요
    요즘 젊은분들의 아이디어 참 참신하거 좋아요
    잘 배우고 갑니다

  11. 랄라~ 2010.02.18 17:2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옛맛찰떡 먹고싶어지네요.. ㅠ ㅠ
    팥죽에도 넣고..
    또 어떻게 먹는 방법이 나올지 궁금하기도 하구요.. ^ ^

    • BlogIcon 풀반장 2010.02.18 18: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이번주말에 공개한다고 했는데

      하나만 딱 공개하고 나머지는 다음주에~!!
      라고하면.. 화내실거죠?ㅎㅎ

  12. 요시 2010.02.21 16:3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 설날에 남은 떡을 떡볶이로 다시 먹었어욥 ㅎㅎㅎ
    다음엔 이렇게 만들어 먹어야겠어용ㅎㅎㅎㅋ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