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전사 요리경연대회 ‘나는 바른먹거리의 요리왕이다’ 개최

풀무원 사내 기업문화팀 C큐빅 주최 문화 프로젝트

직원들 호응 높아 풀무원 전 계열사로 참가 대상 확대

 

‘풀무원 최고의 요리사는?

 

풀무원은 6일 서울 강남구 수서동에 위치한 풀무원 본사에서 풀무원 전 계열사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요리경연대회인 ‘ 나는 바른먹거리의 요리왕이다 ’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직원들로 구성된 풀무원 사내 기업문화 조직인 C큐빅이 ‘일하기 좋은 기업 문화’를 만들자는 취지에서 기획한 행사다.

 

이번 대회에서는 풀무원 대표 제품인 ‘두부와 나물을 활용한 로하스 식단’으로 임원팀 포함 총 7팀이 열띤 경합을 벌였다. 메인 쉐프 1인과 보조 쉐프 2인씩 한 팀을 이뤄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참가팀들은 주어진 미션에 따라 개성 넘치는 다양한 로하스 식단을 만들어냈다. 신선한 녹즙으로 반죽한 ‘삼색야채밥만두’, ‘입안에서 살살녹는 두부치즈 불고기 롤’ 등 풀무원 제품들을 활용한 다양한 요리들을 선보였다. 1등 팀에는 50만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요리대회와 함께 경매도 진행됐다. 임원들이 내놓은 골프채, 로마인 이야기 전집, 와인 등 27개 품목에 대한 경매를 진행했다. 경매를 통해 벌어들인 수익금은 풀무원 사회공헌기금인 ‘이웃사랑 기금’으로 적립된다. 이외에도 금연 및 체중감량에 성공한 풀무원인에 대한 시상식 등 다채로운 행사들이 직원들의 열띤 호응 속에 열렸다.

 

이번 요리대회는 팀워크 강화와 기업문화 혁신에 긍정적이라는 내부 평가에 따라 풀무원홀딩스, 풀무원식품, 풀무원건강생활, 올가홀푸드, 푸드머스, ECMD 등 풀무원 전 계열사가 참여했다.

 

C큐빅은 요리 대회 뿐만 아니라 ‘일할 맛 나는 일터’를 만들자는 취지하에 퀴즈로 배우는 풀무원 그린벨 퀴즈대회’, ‘직원 단합을 위한 아카펠라 합창경연대회’, ‘금연과 다이어트를 돕는 금연 킹(king), 다이어트 워(war)’ 같은 참신하고 재미있는 이벤트들을 진행하고 있다.

 

‘씨(C)큐빅’은 ‘Creative, Culture, Change’의 약자로 3개의 단어가 의미하는 것처럼 창조적인 생각을 바탕으로 기업문화를 큐빅처럼 입체적으로 반짝 반짝하게 끌어올리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는 풀무원 사내 기업문화 전담 조직이다.

 

한편 풀무원은 C큐빅 외에도 다양한 제도를 통해 직원들의 만족도를 높여나가고 있다. 풀무원은 직원가족 대상 청소년 캠프를 비롯해 1년에 3~4 차례씩 직원 가족이 참여하는 봉사활동과 공장 견학과 ‘국악사랑 해설 음악회’ 같은 문화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격주 금요일마다 정시 퇴근제를 시행하는 한편 개인 사정에 따라 근무 시간대를 조정할 수 있는 ‘유연근무제도’와 사무 지역과 실제 업무 수행 지역이 다른 경우 현장에서 출퇴근하는 ‘현장출퇴근제도’ 등도 도입했다. 장기간 육아 휴직 후 복귀해도 부당한 대우가 없어 출산휴가 사용률은 100%, 출산휴가 복귀율도 95%에 이른다. 풀무원의 평균 근속년수는 5.2년으로 업계 평균인 4.3년보다 높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