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 포스트를 클릭하신 풀사이 가족분들이시라면
풀무원과 기아대책이 함께하는 '러브케냐' 캠페인에 참여하고 싶은 분들이겠죠? 

[러브케냐 캠페인 소개 보러가기] 

자, 그럼 이번엔 풀무원 블로그 '풀무원의 아주
사적인 이야기'를 통해 
'러브케냐' 캠페인에 동참하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방법은 2가지
가 있으니까 가능하신 쪽으로 참여하시면 됩니다. ^ ^ 
참, 그리고 풀반장여러분을 응원하기 위해 참여하신 분들을 위한 이벤트를 준비했답니다. 
<풀반장도 탐내는 '풀무원 선물 보따리'> 입니다. 

멋진 응원 메시지를 적어주시거나 자신의 블로그에서 이 이벤트를 소개해주시거나, 
트랙백으로 널리 알려주신 분들 중 5분을 추첨~ 저 선물 보따리를 보내드릴 거랍니다~ . 

많은 참여 바랍니다! +_+~ 


 
 [이벤트] 블로그를 통한 '러브케냐' 캠페인 참여방법

 1. 아래에 케냐 어린이들을 응원하는 댓글을 남겨 주세요.

 2. '러브케냐' 캠페인을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소개하고

     트랙백을 걸어주세요. (포스트를 캡쳐 후 사용해셔도 됩니다~)

       - 트위터 참여와 댓글, 트랙백 참여 수를 모두 더해
         1,000개가 넘으면 5,000 명의 케냐 어린이들을 위한 급식을 지원합니다.

     +기간 : 10월 22일(금)까지
     +특별선물 : 선정된 5분께 풀무원 선물 보따리 


별로 어렵지 않죠?
그럼 지금 바로 참여해 주세요~

응원의 댓글과 트랙백 그리고 트위터 해쉬태그 참여가 모여
케냐 어린이들을 위한 급식이 된다면 고민할 필요가 없잖아요~ ^^

케냐 어린이들에게 우리 풀사이 가족분들의 사랑을 보여주자구요~!
풀사이 가족분들 파이팅~!
케냐 어린이 파이팅~!


사진제공 기아대책(@hungersaver)_성남훈 작가


posted by 풀반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보라빛꿈 2010.10.14 14:2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덧글 하나만으로도 케냐의 어린이들에게
    선물을 줄수가 있군요...ㅠㅜ
    두 꼬맹이의 엄마가 되어보니 다른것도 아니고,굶어서 죽거나..
    작은 비타민 한알을 못 먹어 죽어가는 아이들이 있다는 소식을
    들었을때..마음이 아푸더군요...
    큰 기업에서 이런 좋은 이벤트를 열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려요~

    세상의 모든 아이들이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3. 션성연맘 2010.10.14 19: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먹고싶어도 이렇게 굶어가며.. 한기가 아쉬운 사람들이 있는반면..
    저희애들은 뭘 만들어줘도 남기기 일쑤인데다..
    반찬투정을 너무 하는데..
    괜시리 고개가 숙여지네요..
    네이버에서 글을 쓰며 모으는 콩기부처럼..
    케냐의 아이들에게도 하나의 행복함이 자라날수 있는 기회가 있었음 하네요.
    내가 누군가에게 큰 도움은 되지 못하겠지만.
    아주 작은 도움이 될지언정..
    아직 너무 작아서 작은 돌맹이처럼 치일지언정.. 손길을 뻗고싶어지네요.
    그 아이들의 손을 잡아주었음 좋겠어요.
    내가 남긴 덧글 하나가 그 아이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게.. 참 뿌듯한듯 싶어요.
    저는 지금 바로 덧글 남기로 날아갑니다~~~~

  4. BlogIcon 쉼표그녀 2010.10.15 09: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매일을 배부르게 먹으며 다이어트를 걱정해야하는 우리네 실정.
    아니 제 상황이 참부끄럽습니다.
    이 작은 댓글하나가 아이들에게 삶의 희망을 줄 수 있다면야 무엇이든 못할까요~
    부디 꼭 아이들에게 맛있고 따뜻한 식사한끼가 전달되었으면 합니다.
    풀무원 좋은 일 하시는 일 너무 고맙고 칭찬드리고 싶네요.
    제 블로그로도 퍼가겠습니다 ^-^

  5. BlogIcon 리드미컬소녀 2010.10.15 11:0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안타까운 일인 것 같습니다. 생명은 똑같이 소중하고 아름다운 건데 말이죠.
    아프리카에 봉사활동을 하기 위해 다녀온 적이 있는데요.
    너무나도 이쁜 눈망울을 가지고 함께 했던 그들이 떠오르네요.
    항상 이러한 것을 알면서도 직접 물질적으로 도와줄 수 없어서 아쉬움이 남았는데
    이렇게나마 도와줄 수 있어서 다행인것 같습니다.
    풀무원의 이러한 사회적 기업활동이 참으로 보기 좋고 감사합니다.
    저의 조그만하지만 가슴 깊이 있던 마음이 케냐어린이들에게 전달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6. 김향밀 2010.10.15 15:2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능하신 주님
    케냐의 이 사랑스런 아이들에게, 주님이 살아계심을 표현해 주세요..
    사랑합니다. 주님~ *^^*

  7. BlogIcon 자동차 2010.10.15 17: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멀이 기아들을 위해 매월 만원씩 굿네이버에 기부하는거 외 아무것도 한것이 없어 부끄럽습니다
    풀무원님들께서 좋을일을 하시니 마음으로나마 응원합니다^^*
    http://jut3434.blog.me/

  8. 씽씽카 타고 고고씽 2010.10.15 17:5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댓글로 응원해서라도 도와야겠어요..

    집에 있는 음식 몽땅 싸 들고 씽씽이 타고 가져다 주고 싶네요..

    소중한 생명에게 힘이 되길 바랍니다 ^^

  9. BlogIcon 행복점심 2010.10.18 21:3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주변을 둘러보는 일,마음을 여는 일에 둔해지곤 합니다.
    블로그에 정말 오랫만에 들어왔는데...좋은 일에 참여하게 되어 기쁩니다.
    앞으로도..앞장 서 주실거죠~?!

  10. BlogIcon 보리쭈 2010.10.19 09:5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내가 음식을 소중히 여기지 않고 남기고 버린다면

    그건 누군가에게 정말 절실한 생명줄이였을수도 있고

    굳은 살이 생기고 허리가 굳고 얼굴이 까매질때까지 내 자식처럼 소중히

    농작물 하나하나 열심히 기르신 농부들의 땀이고 피란 생각을 합니다.



    나눔과 배려가 있는 세상에서 내가 할수 있는 일을 작게나마 실천하고 도울수 있다면

    살아갈만하겠죠.



    오히려 난 이런 이웃들을 통해서 하루를 반성하고 열심히 살아야겠다는 힘을 얻습니다.

  11. BlogIcon 지킴이 2010.10.19 11:1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트위터도 모르고, 트랙백도 모르는데...블로그도 잘 안쓰고..
    어쨌든 내 블로그에 글쓰고, 여기 주소도 옮겨놓고...했습니다.
    케냐 어린이한테 도움이 되었길...

  12. 지나가는 2010.10.19 13: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제 댓글로도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트랙백도 트위터도 몰라서 댓글만 올립니다.

  13. 바다맘 2010.10.19 14:1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1000개가 넘어야 되겠네요..
    이럴때 제가 파워블로거로 마구마구퍼뜨릴 수있는 능력자가 아닌 사실이 참 아쉽네요..

    배고픔에 울고있는 아이들을 보면 지금의 제고민이 얼마나 부끄러운지요..
    불과 우리나라도 50여년전에는 배고픔에 신음했는데요..
    모래같은 작은 도움일지라도 모이면 그들에게 희망이 되겠지요..무조건 많이 퍼가야지싶어 4개 트랙백걸어봤어요.. 지나시는 분들 부디 많이 풀사이로 오시기만 바랄뿐입니다^^ 모두모두 화이팅이에요~~

  14. BlogIcon 김지은 2010.10.19 15: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케냐 어린이한테 도움이 되길 바라면서 블로그에 담아가요.
    자주 가는 육아까페에도 올려야겠어요

  15. BlogIcon 풀무원사랑 2010.10.19 15:2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http://blog.naver.com/myesp26/30095653261

    블로그에 담아가고 트랙백 걸었습니다.
    따뜻한 풀무원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댓글로 참여하여
    배고파하는 케냐의 어린이들에게 급식이 지원되었으면 정말 좋겠습니다.
    아이들이 건강하고 희망을 품을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케냐의 어린이들이 행복했으면 합니다.
    따뜻한 마음의 풀무원 감사합니다.

  16. BlogIcon 돼야지 2010.10.19 21:3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http://blog.daum.net/alclsaksu/8181967
    http://blog.naver.com/alsqjq/50098166472

    블로그에 담고 트랙백 걸었어요~
    하루하루를 힘들고 어렵게 살고 있는 케냐 어린이들에게 직접적인 도움은 못주지만 이렇게라도 그 아이들에게 자그마나마 도움을 줄 수 있다니, 많은이들이 이 캠페인에 동참하여 케냐 어린이들에게 행복한 미소와 희망을 주었으면 합니다.

  17. BlogIcon 경현경민 2010.10.20 03:5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http://blog.naver.com/1979sujinlee/30095693045

    블로그에 포스팅하고 트랙백주소도 올렸답니다.
    ~많은분들께도 알려드려야겠네요.

    두아이를 키우면서 아이가 편식하는것 하나도 걱정되고 밥맛이 없어보이면 엄마는 많은고민을 하게되요. 하지만, 케냐의 아이들은 편식이나 반찬투정을 할 기회는 커녕 기본적인 생활조차도 힘들어 고통받고 있다는 사실을 같은 엄마의 입장으로서 마음아프고 안스럽기만 하네요.
    밥이 보약이라고, 제대로 먹어야 기운도 내고, 다른 여러가지 일들을 해낼수 있을텐데 열악한 환경속에서 힘들어하는 아이들에게 많은분들이 소중한 마음을모아 좋은소식을 전해줄수 있길 바래봅니다.
    지금도 고통받고 있을 아이들이 하루빨리 힘든시간에서 벗어나 아이들의 천진난만한 미소를 되찾을수 있도길 기도합니다.
    풀무원의 의미있는 기획이 부디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어 아이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좋겠네요.

  18. 유영영 2010.10.20 11:2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트위터나 블로그가 없어 댓글로 참여합니다.
    자그마한 실천하나로 굶주린 아이들이 행복해진다면 주는 행복보다는
    받는 행복이 더 클것 같습니다.
    작은 마음 마음들이 모여 더 큰 행복의 바다가 되어 케냐어린이들의
    가슴속에 남는 멋진 풀무원의 꽃으로 피어났으면 좋겠습니다.

  19. 유리별 2010.10.22 01: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http://blog.naver.com/tkmr1004/120117106634

    블로그에 포스팅했어요.
    트랙백 참여했고 댓글로도 응원의 메세지 적어봅니다~

    아이들 모습을 보니 마음이 너무나 아프네요.
    배고픈 고통..이루 말할수가 없지요.휴우~~

    진짜 지나치지 마시고 모두 다 참여해서 케냐 어린이들 배부르게 많이 먹는모습을
    다음에 풀무원 블로그에서 만나게된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이 소식들을 또 어떻게 알릴까 생각하다가 배너 만들었어요~
    제 블로그 상단에 달아놨습니다.
    방문자들이 많이 볼수 있도록요.

    따뜻한 풀무원&기아대책 러브케냐 캠페인에 다시한번 응원을 보내고
    케냐 어린이들에게도 앞으로 행복한날들이 계속 되기를 기도합니다.

    늘 건강하기를..

  20. BlogIcon 이승한 2010.10.22 23:4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금은 배고프고 힘들어도 희망을 갖고 조금만 기다리세요.
    우리는 여러분의 생각을 점점 더 많이 하고 있고, 더 많이 돕기 위해 노력하고 있어요.
    또 세상은 조금씩 더 좋아지고 있어요.
    여러분이 조금 더 컸을 때에는, 혹은 여러분의 아이들은
    지금보다 훨씬 좋은 세상을 살게 될거예요.

  21. 꼬옥.. 2010.10.27 09: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나가는 나그네 남깁니다. 같은 사람인데 누구는 버리고, 누구는 굶고.. 사람이 사람인데 사람다워야죠. 슬픕니다. 꼭 기아는 해결되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