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좌충우돌~
실수연발~입니다. 

장난 섞인 고성이 오가고
직원들의 얼굴엔 
피곤한 기색이 역력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식당을 보는 재미가 쏠쏠한 건 
“화내지 말아요~
행복한 강식당이에요~.”
라며 서로를 다독이는 주문 때문일 겁니다. ^^
(식당 직원들의 재치와 서비스는 
미슐랭 가이드의 별 ★★★ 3개를 능가!)

손님보다 사장이 더 
많이 먹는 식당~,
(실제론 밥 굶기 일쑤~)
마진 0%, 리얼 100%~ 
tvN <신서유기 외전 - 강식당>에 홀딱 빠진 
우리 풀사이 가족 여러분 많으셨죠?! ^^



< 이미지 출처 : tvN 강식당 공식 홈페이지 >


특대 사이즈 강호동까스, 
촉촉한 반숙 오므라이스에 이어
탕수육을 올린 라면까지 등장해 
우리의 식욕을 
확실히 사로잡았는데요.
 
오늘 풀반장의 <라면데이>에서는 
연말연시를 강타(!)한  
강식당의 히트 메뉴 
‘제주 많은 돼지 라면’을 소개합니다. 

물론, 풀반장의 
더 건강하게 먹는 맛있는 팁까지 
더해서 말이죠~. ^^

.
.
.

요리의 ‘요’자도 모르는 
요알못에서 
강식당의 듬직한 메인 셰프로 
거듭난 강호동.

그가 가장 잘 먹는 
음식은 라면이요,
가장 맛있게 만들 수 있는 
것 또한 라면입니다. 

라면이 강식당의 
정식 메뉴에 오른 건 
어쩌면, 운명! ^^

강식당을 방문한 요리 스승 백종원은 
탕수육을 메뉴에 올리고 싶다는 
강호동의 바람에 
강호동의 라면 사랑을 더해 
번뜩이는 레시피를 내놨는데요,
이렇게 말이죠!

 “냄비에 물 붓고, 
  끓어오르면 라면 넣고, 
  라면 넣음과 동시에 
  양파, 파, 고추기름 내놓은 건더기 넣고, 
  부글부글 끓을 때 
  파 더 넣고, 튀겨놨던 고기 넣고, 
  푹 끓여, 달걀 넣고 딱 꺼내 응응~.”

으응?! @@;;;

그러니까 이 라면의 정체는, 
탕수육을 넣은 얼큰한 라면~. 

매콤한 비법 양념장을 넣고,
바삭하게 튀겨낸 탕수육을 
라면에 넣은 라면이란 말씀~! ^^


[ 탕수육 ] 

준비하세요
 돼지고기 등심, 밀가루, 물, 기름

만들어보세요
 1. 고기는 한입 크기로 썰어요.
 2. 고기에 밀가루와 물을 넣고 잘 섞어요. 
    이때 밀가루의 양은 고기의 반 정도,  
    물은 반죽이 질퍽거릴 만큼만 넣어요. 
 3. 반죽된 고기를 하나씩 기름에 튀겨내요. 


[ 비법 양념장 ] 

준비하세요
 채 썬 양파 1컵, 채 썬 파 1컵, 다진 마늘 1/2컵,
 기름 4국자, 고춧가루 2컵, 향신료

만들어보세요
 1. 팬에 양파, 파, 마늘, 기름을 넣고 
    물기가 날아갈 때까지 볶아요. 
 2. 팬을 불에서 내린 다음 
    고춧가루를 넣고 잘 섞어주면 양념장 완성. 

덧붙이는 말
 - 불에 올린 채 고춧가루를 넣으면 타기 쉬우니
   꼭 불에서 내린 다음 넣고 섞어요.   
 - 향신료의 종류는 강식당의 비밀. 
   후추, 생강 등 취향에 맞게 
   나만의 향신료를 더해 완성해 보아요. 


[ 드디어, 제주 많은 돼지 라면! ] 

준비하세요
 라면 1봉지, 물 700ml, 채 썬 양배추 한 줌, 달걀, 고추, 파

만들어보세요
 1. 물이 끓을 즈음에 라면 스프를 넣어요. 
 2. 국물이 팔팔 끓으면 면을 넣어요. 
 3. 양배추를 넣고, 만들어둔 양념장을 더해 간을 맞춰요. 
 4. ③이 한소끔 끓으면 튀겨둔 탕수육을 넣어요. 
 5. 풀어둔 달걀을 넣고, 송송 썬 고추, 파를 올리면 완성.  

덧붙이는 말
 - 라면 물은 양념장을 넣어야 하니 평소보다 많이 넣어요. 
 - 물 양을 늘리는 대신, 스프를 반만 넣고 
   양념장을 더하는 방법도 있어요. 


#탕수육이 없다면?
탕수육 대신 물만두를 튀긴 
팝만두를 넣어보세요. 
색다른 맛과 재미를 느낄 수 있답니다.  




#양배추가 없다면?
라면과 양배추는
참 좋은 궁합입니다. 

양배추는 나트륨 배설을 돕고, 
비타민과 무기질 등 
라면에 부족한 영양을 채워주거든요. 

콩나물이나 숙주도 
라면에 곁들이기 좋은 채소인데요.  

나물 속 풍부한 칼슘이 
나트륨 배출에 도움을 줄 뿐 아니라 
아삭아삭한 식감까지 더해준답니다. 

참, 양파도 빠질 수 없죠. 

혈액 속 불필요한 지방과 
콜레스테롤을 녹여 없애는 역할을 하니
라면을 끓일 때 
채 썬 양파도 더해보세요~. ^^ 



#남은 양념장은?
넉넉히 만든 양념장, 
순두부찌개에도 넣어보세요. 

맛있게 끓이기 쉽지 않은 
순두부찌개를
꽤 손쉽게 완성할 수 있습니다~.  



#기름에 튀기지 않고 바람에 말린 면으로 100kcal down ▼
풀사이 가족 여러분~
눈치 채셨죠?

이 라면의 칼로리, 
꽤 묵직합니다. @@;;;

탕수육에 양념장까지~
포기할 수 없다면 
면의 기름기만이라도 쏙 빼세요!

기름에 튀기지 않고 
바람에 말린 면을 고르는 것만으로도 
100kcal쯤 쑤욱~ 낮출 수 있고요. 

면의 기름이 
국물에 배어나오는 일 따위 없을 테니  
국물 맛은 더욱 깔끔해집니다~. ^^

.
.
.

으.랏.차.차!

사노라면 배꼽에 힘을 주고
두발을 굳게 딛고 
퐈이팅을 외쳐야 하는 순간과 
마주하게 됩니다. 

그 순간을 위해
소울푸드 '라면'과 
소울푸드 '육개장'이 
하나로 뭉쳤습니다...!


정신없이 바쁜 고단한 일상 속에서도 
기름에 튀기지 않고 
바람에 말린 면과 
뺄 건 쏘옥 뺀 국물은 
결코 포기할 수 없기에, 
흡!

고르고 고른 사골과 양지를
푸욱 고아 만든 육개장에 
탐스러운 두께의 
바람면을 더했더니만
.
.
.
♨..♨

두툼하고 쫄깃한 
칼라면 가닥가닥마다 
구수하고 찐한 
육개장 국물이 출렁~ 

호로록~ 츄릅!
호로록~ 츄릅!

고슬고슬 밥을 말면 더욱~

호로록~ 꿀꺽!
호로록~ 꿀꺽!

아랫배에 힘을 주고 
다시 한 번 으랏차차~
 
: )


posted by 풀반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