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맛·영양·먹는 재미 더한 ‘베어뮤즐리’ 출시
- 국내산 통곡물 뮤즐리에 크랜베리와 코코아·바나나맛 곰돌이 그레인 혼합
- 곰돌이 모양의 그레인을 넣어 통곡물에 익숙하지 않은 아이들도 쉽게 즐길 수 있어
 
풀무원이 맛과 영양은 물론, 즐거움과 먹는 재미까지 더한 건강 간편식 ‘베어뮤즐리’를 출시했다.

풀무원식품(대표 이효율)은 국내산 통곡물 뮤즐리에 아이들이 좋아하는 곰돌이 모양의 그레인(곡물·Grain)을 혼합한 ‘베어뮤즐리(300g/7,750원)’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베어뮤즐리’는 국내산 현미, 보리, 밀과 렌틸, 귀리 등 통곡물에 코코아, 바나나, 단호박으로 색과 맛을 낸 곰돌이 모양의 그레인, 크랜베리를 혼합해 고소하고 달콤한 맛과 함께 보는 즐거움까지 더한 제품이다.

‘베어뮤즐리’는 친근하고 귀여운 모양의 곰돌이 그레인이 들어있어 통곡물에 익숙하지 않은 아이들도 자연스럽게 뮤즐리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곰돌이 그레인은 인공색소를 일체 사용하지 않고 코코아와 바나나, 단호박에서 추출한 천연 원료로 색과 맛을 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또한 ‘베어뮤즐리’는 옥수수로 만든 일반 시리얼과 달리 통곡물로 만들어 우유에 담가 두어도 쉽게 눅눅해지지 않고 바삭함을 오래 유지할 수 있다. 부드러운 통곡물, 쌀과 귀리로 빚은 곡물이 첨가돼 식감이 풍부하며, 새콤달콤한 맛의 크랜베리가 반건조 형태로 들어있어 우유, 요거트 등에 곁들여 먹으면 한 끼 식사 대용으로 좋다.

풀무원식품 동은조 PM(Product Manager)은 “최근 통곡물 타입의 프리미엄 시리얼에 대한 소비자들의 선호가 높아지고 있다”며 “맛과 영양, 보는 즐거움까지 더한 ‘베어뮤즐리’는 아이들은 물론 젊은 여성들의 다이어트 간식으로 안성맞춤”이라고 전했다.

풀무원 뮤즐리는 이번 ‘베어뮤즐리’ 출시로 ‘뮤즐리 오리지널’, ‘뮤즐리 슈퍼곡물 렌틸&귀리’, ‘하트뮤즐리’ 등 총 4종을 갖추게 됐다. 
풀무원 뮤즐리는 국내산 통곡물을 튀기지 않고 오븐에서 오직 열과 압력으로만 구워내는 ‘팝핑 공법’을 적용해 곡물의 영양과 고소한 맛이 그대로 살아있는 것이 특징이다. 백설탕 대신 ‘비정제 원당’을 사용해 열량은 낮추면서도 단맛을 구현했다.

한편, 뮤즐리(muesli)는 가공 과정을 최소화해 곡물의 원형과 영양을 그대로 살린 건강 간편식이다. 기존 시리얼 제품보다 단백질, 미네랄, 비타민, 식이섬유 등 영양소가 풍부하고 칼로리도 낮아 독일, 영국 등 유럽에서 식사 대용으로 대중화되어 있다. [끝]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