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사이 가족분들, 여러분은 채식주의자인가요?

저는 채식주의는 아닙니다.
굳이 ‘~주의‘를 붙이자면 ’채식중심주의‘라고 할 수 있겠네요.

‘채식중심주의’가 뭐냐고요?
고기를 절대 안 먹겠다는 엄격한 채식주의는 아니지만,
채식을 좋아하고 채식을 우선하여 먹으려고 노력한다는 말
입니다.
이런 말이 있는 건 아니고, 제가 그냥 지어낸 말입니다.^^

저는 두부집 딸로 삼시 세끼에 반찬에,
간식까지 각종 두부음식을 먹으면서 컸습니다.
그래서 두부를 엄청 좋아할 거 같지만, 정반대로 두부를 아주 싫어했습니다.
질리게 먹어서도 그랬지만,
어릴 때부터 어른들이 두부집 딸이라고 부르는 소리를 창피하게 생각했거든요.
소시지 공장 딸이면 좋을 텐데,
왜 하필 촌스럽게 쉰네 풀풀~나는 두부집일까 하면서요.ㅋㅋㅋ

그러다가 임신과 출산을 겪으면서 자진해서 두부와 화해했고,
지금은 저와 딸 아이의 채식중심 식사에 두부는 빠질 수 없는 단골입니다.
풀사이의 두부 레시피를 자주 애용하고 있죠.

그런데 간혹 고기가 사무치게 그립고 어쩔 수 없이 먹게 되는 날이 있습니다.
일요일 저녁 밥 하기 싫을 때 생맥주 한 잔에 치킨의 유혹과,
회식자리에서 삼겹살은 피해갈 수가 없습니다.
그래도,,,일주일에 단 하루, 월요일만큼은 고기를 먹지 않는답니다.

고기 안 먹는 월요일(Meat Free Monday)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고기 안 먹는 월요일은 외국에서 먼저 시작되었습니다.
선진국에서는 전문가 집단이 먹거리 운동과 환경운동의 일환으로
이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는데요.
'책임있는 의사회'에서는 회원들 스스로 채식을 하고,
영국에서는 폴 메카트니와 여러 유명인사들이 Meat Free Monday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벨기에 겐트시는 주 1회 ‘육류 없는 날’을 정하기도 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건강사회를 위한 한약사회'에서 시작했습니다.
앞으로 우리 사회에 하나의 문화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활동을 펼친다고 합니다.

제 아무리 채식이 좋다한들 당장 채식주의자라고 선언하는 일은 어렵지만,
일주일에 단 하루 고기 안 먹기는 큰 부담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겠지요?
특히 나와 지구를 위한 일이라면요.


그나저나 왜 이런 운동을 하고 있을까요?
우선 과도한 육류 소비가 건강과 직결된다는 문제의식에서 그렇습니다.
우리 국민의 연간 1인당 육류 소비량은
1990년 19.9kg에서 2008년에는 35.6kg으로 8년 새 거의 두 배 가까이 늘었다고 합니다.
‘건강을 위한 한약사회’에서 ‘고기 안 먹는 월요일’운동에 나선 것은
고기에 콜레스테롤과 포화지방이 많아 심장혈관성 질환의 원인이 되는 등
문제점이 많기 때문입니다.


공장식 축산시스템의 문제점도 심각합니다.
지금과 같은 공장식 축산시스템에서 길러진 가축들은
스트레스를 많이 받고 질병에도 쉽게 걸리기 쉽기 때문에,
질병예방을 위해 각종 항생제를 섞어주게 됩니다.
그것이 사람의 체내로 흡수되어 인체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문제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최근까지 우리에게 공포를 가져온 광우병, 구제역, 조류독감,
최근 신종플루까지 모두 이런 상황과 무관하지 않다고
전문가들이 경고하고 있는 실정이고요.


과도한 육류소비가 불러오는 심각성은 여기에 머무르지 않습니다.

지구온난화가 자동차보다 고기 때문이라면 믿으시겠어요?
2006년 지구온난화의 위험을 알린 ‘스턴 보고서’로 유명한
니콜라스 스턴 런던정경대 교수는 작년 타임지와의 인터뷰에서
“지구를 살리기 위해 육식을 포기하라”는 주장을 펴기도 했는데요.
유엔보고서에 따르면 식용으로 길러내는 가축이 배출하는 온실가스는
방목용 삼림훼손을 포함해 전체 배출량의 약 18%로,
차량에서 배출되는 온실가스보다 많다고 합니다.
소와 같은 동물이 되새김 과정에서 끊임없이 만들어내는 메탄가스 때문입니다.
축산업을 위한 목초지를 만드는데 지금도 지구상에서는
1초마다 축구장만 한 면적의 숲이 없어지고 있답니다.
사정이 이러니 나무 심는 일도 중요하지만, 고기를 하루 덜 먹는 일도 중요해진 거지요.


그래서, 무조건 채식을 하자는 말이 아닙니다.

과도한 육류 소비를 줄이기 위해 일주일에 단 하루-
월요일이라도 고기를 먹지 않는 날을 실천하면서
건강과 함께 환경을 살피자는 겁니다. 이 정도는 참 쉽죠잉~?

그리고 부대효과이긴 하지만, 비만, 당뇨 등에도 좋아 건강한 다이어트 효과도 장담합니다.

자칫 나른하고 몸이 무거워지는 월요일, 고기 없는 식사로 가벼워지면 좋겠지요?
풀사이 가족분들!!! ‘고기 없는 월요일’ 함께 해주실거죠?


글을 쓴 그린C는 누구?
저는 그린C라고 해요. 돌쟁이 아기 엄마로 짬이 날 때마다 에코블로그(
http://ecoblog.tistory.com)를 운영하면서 풀무원 사외보 <자연을담는큰그릇>에도 원고를 투고하고 있답니다. 그 인연으로 <풀무원의 '아주 사적인' 이야기>에서도 객원 에디터로 포스팅을 하게 됐어요. 원래도 환경문제에 관심이 있었지만, 아기를 낳아 키우다보니 우리 아이에게 물려줄 미래에 대해 더 구체적이고 실천적인 고민을 하게 되었답니다.



 

posted by 그린C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내끄야 2010.04.23 10:5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엇~!!!!!!!!!!!!!!!!!!!!!!!!

    글 내려읽다가..순간적으로 착각을 ㅋㅋㅋㅋ

    풀무원 블로그의 글들은..분명히 객원 기자(?)가 있다는 걸 알고 있으면서도...

    풀반장님이 글쓴이인 그린 씨님처럼 돌잡이아이 엄마인 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풀반장님을 한방에 보내버리는 상상 아닙니까?ㅋㅋㅋㅋㅋㅋㅋ

    흠..죄송하구요.....

    전..고기를 썩 즐기지 않는 관계로..본의아닌 <채식중심주의자>입니다만 ㅋ

    하루라도 날을 잡아서 이런 활동하는 것도 참 의미있다고 생각합니다..

    (진지하게..진지하게..)ㅋ

    • BlogIcon 풀반장 2010.04.23 11:2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후훗~ 저에 대해서 어찌 생각하셨길래
      저를 그린C님으로 오해하신뒤 한방에 훅~ 보내버릴 뻔 했다는 말씀이 나오시는지?

      내끄야님의 머릿속 풀반장의 이미지가 궁금합니다.

    • BlogIcon 내끄야 2010.04.24 08: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제 머릿속엔 지우개가 있는 관계로....

      언제나 생각하는 이미지가 동일하지 않습니다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 때는 카메라들고 이리저리 기웃거리는 하이에나 같다가도..

      요리 포스팅같은 거 보면 아주 섬세한 처자 같기도 하고..ㅋㅋㅋㅋ

  2. BlogIcon 노라조 2010.04.23 17: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러게요...저도 채식주의자가 되었다가 포기했는데 일주일에 하루는 할 수 있을 거 같아요.
    담주 월요일부터 실천할께요.
    이왕이면 풀무원 두부와 콩나물 먹을께요. <--<-- 아부아부

  3. 콩새 2010.04.23 17: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채식 주의자는 아니지만 거의 채식 위주의 식생활을 하는데요.
    정말 이렇게 하루 날잡아 지키는건 의미 있는것 같아요...

    울 집도....^^

    • BlogIcon 풀반장 2010.04.26 10: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그러게요 저도 몰랐던 내용을 그린C님을 통해 배우게 되었고
      실천에 대해 조금이나마 고민해 볼 수 있었답니다.

  4. 우정준영 2010.04.23 19:2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러고보면 우리집은 고기 안먹는게 아니라 못먹고 사는거 같아요 ㅋㅋㅋ
    월요일만 안먹는건 쉬운일인거 같네요~ 거의 못먹으니 ㅋㅋㅋ
    근데 광우병이니 뭐니 따져보면 인간들이 육류에 너무 길들여져서 악순환이 반복되는거 같아요
    다들 오래전 삶으로 돌아가 육식은 좀 자제하고 사는게 나은듯하네용~

    • BlogIcon 풀반장 2010.04.26 10: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와~ 모든 식구가 고기를 자제하고 있으시다구요?
      식단이 무척이나 궁금합니다.
      그리고 건강에 대한 것도 말이죠..

      가족들 모두가 함께 식생활을 조절했다고 하니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밖에 들지 않네요.

  5. BlogIcon 작은마을 2010.04.23 19: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요즘 구제역 보면 정말 동물도 불쌍하고 고기도 못먹겠어요
    이번 기회에 고기 안먹는월요일은 물론 채식중심선언합니다

    • BlogIcon 풀반장 2010.04.26 10:2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작은 돌맹이가 연못의 파장을 만들 듯
      작은마을님의 마음속에 '채식중심' 선언을 이끌어냈나 보네요.

      멋진 다짐, 멋지게 지켜내시길 바랍니다.
      파이팅~!!!

  6. 이지은 2010.04.23 21:4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굳이 따지자면 풀반장님과 같이 채식중심주의자이네요.
    아는 지은 채식주의 분이 계셔요.
    그래서 그분일아 만날때는 주로 채식이 가능한 곳을 찾아가던지.
    아니면 메뉴에서 고기를 제외하곤 해요.
    그분 말씀으로는 고기를 안 먹기 시작하면서 몸이 가벼워지고 이유없이 아프던것이
    많이 좋아졌다고 하시더라구요.
    그래서 궁금해서 단백질을 어떻게 섭취하고 있느냐고 문의하니
    두부나 버섯 등으로 대체하신다고 하시더라구요.
    육류가 아니더라도 단백질이 높은 음식이 많다고하시더라구요.
    저로써도 꼭 필요한 것이 아니라면 육류는 자제 하는게 좋은 것 같아요

    • BlogIcon 풀반장 2010.04.26 10:2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ㅎㅎㅎ 풀반장이 아닌
      그린C님께서 채식중심주의자시랍니다.

      전 그린C님의 글을 통해
      채식중심주의에 대해 알게되고 생각하게된
      풀반장이구요. ㅎㅎㅎ

  7. ※ 후라시아 ※ 2010.04.24 00:0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이들이 채식보단 육류를 더 좋아해요.
    월요일부터 실천하는 것 어렵지 않아요~
    이번 기회에 슬슬 바꿔봐야겠어요^^
    건강을 챙기고 환경,지구를 살리기에 동참!!

  8. BlogIcon snow 2010.04.24 09: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23일 고기 재워서.. 24일 먹었어요

    23일은 .. 꼭 참았다는.. ㅋㅋ

    한달은 안먹어도 될듯.. --;;

  9. BlogIcon 신난제이유 2010.04.25 16:3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풀반장님. ㅠㅠ
    오늘은 일요일이니, 전 고기 먹으러 가요. ㅠㅠ
    내일은 안 먹을께요. ㅠㅠ

    • BlogIcon 풀반장 2010.04.26 10:2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호...혹시 풀사이 가족분들도
      월요일에 고기를 먹지 않기 위해
      다들 일요일에 몰아서 드신건 아니겠지요?

  10. BlogIcon 그린C 2010.04.26 10: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늘 '고기 안 먹는 월요일'입니다.
    하늘이 좀 무거워서 그런지, 주말에 본의아니게(?) 고기중심식사를 해서 그런지 아침부터 몸이 좀 무거운데요.
    오늘 채식하고 가볍게 일주일을 시작해보렵니다.
    고기 안 먹는 월요일 하시면 일주일이 한결 가뿐해질거예요.
    일단 한 번 해보시라니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