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여러분들께 열린 주총에 대한 이모저모를 전하고 있는
전략기획팀 'J'양입니다.

와, 이제 주총이 바로 내일이네요.
그동안 주총 준비때문에 정신없는 나날을 보냈답니다.
그 중, 주총 초대장을 편지봉투에 넣고 주소를 붙이는 작업을 하느라
날밤샜던(?) 기억을 더듬어 ^^; 여러분들께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실은, 일케 힘들게 준비했다는 걸 누군가에게 위로받고 싶어서요 ㅡ.ㅡ;)

초청장 작업하는 모습을 풀사이 분들께 전달해드리고자
카메라부터 꺼내서 이날의 모습을 담았습니다.
(절대 일하기 싫었던거 아닙니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 풀무원 열린주총 초청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청장 쌓여 있는거 보이시나요?
저걸 전부 수작업으로 저희가 직접 다 포장 했답니다ㅡ.ㅟ

초청장을 잘 접어 편지 봉투에 넣어 밀봉한 후 주소를 적었습니다.
말로는 쉬워보이지만 정작 해보니 쉽지 않더라구요.

6명의 직원들이 힘을 모아 손이 안보일 정도로 했음에도 불구하고.
줄어들지 않는 봉투들. 헥헥 @.@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에는 카메라를 가까이 대면 '초상권 있다'며 고개를 돌리던 분들이었는데,
집중력이 대단합니다. 이렇게 사진을 찍고 있는데도 모르니 말입니다. 킥킥

이야~! 드디어
작업 끝!
오른쪽 사진에 봉투 쌓여 있는거 보이시나요?
저기 쌓여 있는 것의 딱 5배 만큼 더 있다고 생각하시면 얼추 비슷할 것 같습니다.
이렇게 땀흘린 만큼 좋은 결과가 있을거라고 저, 'J'양은 믿습니다. 믿으려구요. ㅎㅎ

마지막으로 이 작업을 위해 함께 고생해주신, 모두에게 박수를. 짝짝짝!
(사진속엔 'J'양도 있다는 사실. 크크)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전략기획팀 'J'양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써니지나 2009.03.25 14:2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 사진에 풀반장님도 계신건가요? ㅡㅡ+ ㅋ
    와..초청장 직접 준비해주시는거군요? ^^ 준비작업까지 다 꼼꼼히 진행하시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개인적으로 봉투접는 알바 좋아합니다만..부산이라 힘들겠쬬? ㅡㅡ;;; ㅋ
    내일 주총이라고 실시간 포스팅 구경할 생각에 달력에 표시 해놓고 기다리는 중이에요~!! ㅋㅋㅋ

    • BlogIcon 풀반장 2009.03.25 14: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직원 모두가 풀반장으로 활동하기 때문에
      풀반장들이 있는 거라고 보시는게 맞을 것 같습니다.

      저는 사진찍고 있었다고 해두죠. ^^

  2. BlogIcon 천사 2009.03.25 15:3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바쁘시네요. 옆에 있음 도와드리고 싶네요.저 요런거 잘하는데~ㅎㅎ
    수고하셨습니다..짝짝

    • BlogIcon 풀반장 2009.03.26 15: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와우~!!
      내년엔 천사님 손을 좀 빌려도 되겠는지요?

      오시면 뭘해드릴 수 있을까?
      음... 풀반장표 팬케이크? ^^

  3. 별사탕 2009.03.25 21:1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풀반장님이 누구실까? 궁금했는데... 직원 모두가 풀반장님이라니...
    조금은 허무하네요.
    준비가 철저한 만큼 보람도 많으시리라...

  4. BlogIcon 하영맘 2009.03.25 22: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많이들 바뻐 보이시네여..
    모두들 풀반장님이시면 제블로그에 와서 긴 장문 댓글 남기신분은 누군지 궁금궁금해져요..
    수고 많으셨어여.. 오늘 푹쉬세용.

    • BlogIcon 풀반장 2009.03.26 15:5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접니다! ㅋ
      항상 신비주의를 고수하는 제가.. 방문을 했었습니다.

      그나저나 그때 사진 보여주신
      귀여운 하영양은 여전히 꼬기 선호자인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