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 조그만, 동양에서 온 외국인이 불어를 알아듣건 말건
수업은 칼같이 제 날짜에 시작되었습니다.
(웅? 전 풀무원 블로그 프랑스 특파원 도넛낭자라구요. :D )

그 전에 일주일동안 보충수업처럼 불어와 수학 수업이 있었고
다들 그 수업은 쉬웠다고 하지만 그건 프랑스인들에게나 해당되는,
프랑스에서 적어도 1년 이상 어학연수를 한 외국인들에게나 해당되는,

아주~~~~사치스러운 말이었지요. 그냥 조용히 있었습니다.

일상 회화도 들리지 않는데 수업시간에 일방적으로 전문용어 섞어서

선생님이 떠드는 말을 이해할 수 있을 리가 없지 않습니까?

.....이것은....음악...?


진즉 저와의 대화 상태로 모든 걸 파악해버린 반 친구들은
과목에 따라 선생님 말이 빨라지거나 사투리를 쓰거나,
쓸데없는 은유법(남의 말 비판하기 좋아하는 프랑스 친구들의 표현)을 쓸 때마다
걱정스런 얼굴로 제게 물었지요.

- 이해했어?

그때마다 간단하게 “농 NON (불어로 NO라는 뜻).”,이라고 대답했지만

나중엔 그 한마디가 제 절박한 심정을 표현 못한다 싶어 이 그림을 그려 보여주었습니다.
다들 웃겨서 뒤집어지는 모습을 보고 다시 한 번 예술은 만국공통임을 새겼다는......

그나마 다행이었던 점. 평소에 눈치는 빠른 편이라서

대충 수업 내용이 적힌 프린트의 그림을 보면 뭐에 대한 이야긴지 감은 잡혔다지요.
집에 돌아와서 한국어로 된 자료(예: 밀가루 성분 분석)를 찾으면서
겨우겨우 수업내용을 따라갔습니다.

초중고등학교 때 공부 않고 속썩였던 벌을 이제야 받는 건가.


정말 다행이고 행운이었어요.

평소 좋아하는 분야가 아니었다면 아마 눈앞이 캄캄했을 텐데.
프랑스 친구들은 되레 툴툴대는 온갖 식품 관련 법규와 위생학,
밀가루의 유통과 제분기계 구조 등등 잡다한 공부가 상당히 재미있었거든요.

‘나중에 풀반장에게 잘난 척 좀 할 수 있겠군....’

물론

성적은 별개 문제였지만요.

그렇게 오늘도 당황스런 프랑스의 밤은 깊어갑니다...


- 다음 편에 계속


posted by 도넛낭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세미예 2010.08.12 10:3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외국에서 수고 많으시네요.
    언어와 문화는 참 힘든것 같아요.
    잘 하시리라 믿어요. 좋은 하루 되세요.

    • BlogIcon 풀반장 2010.08.12 10:3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와~ 이렇게 빠른 댓글까지과 도넛낭자님을 향한 응원의 메시지까지...ㅎㅎ

      도넛낭자님이 직접 댓글을 다시는 편은 아니지만
      그래도 눈팅만큼은 확실히 하시는 만큼
      세미예님의 응원을 보고 힘내실 것 같아요~!

  2. BlogIcon 율무 2010.08.12 11: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도넛낭자님은 열정이 대단하신것 같습니다!
    저는 한국어로 하는 수업도 잘 못따라가는데 프랑스어로 하는 수업을 따라가시다니!!

    • BlogIcon 풀반장 2010.08.12 23: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우후후~ 그래도 맘님들은 능력자이지 말입니다.

      아이들만이 사용한다는 희귀어 '유아어'를 완벽히 이해하시니 말입니다.

  3. 내끄야 2010.08.12 21: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도넛낭자님~~~
    까짓 꺼...풀반장님한테 잘난 척 마구 해버리는 상황이 얼른 오시길 바랍니다 ㅋ

    정말...타국에서 얼마나 힘들게 수업에 힘하실지..
    막 감정 이입까지 되면서 화이팅을 외쳐드리고 싶네요~

    자주자주 포스팅해주세요~
    재밌습니다 ㅋㅋㅋ
    (풀반장님 메롱~~)

    • BlogIcon 풀반장 2010.08.12 23:2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전 이 댓글의 숨겨진 의도를 알지 말입니다.

      도넛낭자에 대한 응원 30에
      풀반장에 대한 견제 70이란것을 말입니다 ㅎㅎㅎ

  4. ※ 후라시아 ※ 2010.08.13 00:3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려운 불어 수업을 잘 적응하시고 열심히 공부하시는
    도넛낭자님께 힘찬 박수를 보냅니다.짝!짝!짝!짝!짝!
    다음편도 기대합니다~~

  5. BlogIcon 갱손 2011.08.26 23:4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저도 꼭 빵을 배워보고싶은데...
    고생이 많으시네요 ㅠㅠ 언어가 통하지않으니 많이 답답하시죠..
    자신감을 가지고 되지않는 불어라도 내뱉는 연습을하시면 조금씩 나아진답니다 ^^.
    저는 불문과거든요 ^^ 곧 프랑스로 1년동안 현지학기제를 가는데, 모두 완료하고 남은기간동안 빵을 배우고싶어요 어떤걸 준비해야하나요??? 궁금합니다!!!

    • BlogIcon 풀반장 2011.08.29 14: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조만간 프랑스 특파원 도넛님께서 한국에 잠시 들어온다고 하시더라구요.

      그때 갱손님을 대신해 이것저것 물어보도록 하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