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프리미엄 어묵 출시로 수산가공식품 시장 본격 진출

-       농산 가공식품 제조 노하우를 바탕으로 수산가공 분야 신시장 확대 도모

-       밀가루, 전분 및 합성 첨가물 없이 흰 생선살로 만든 순살어묵출시

-       5년내 연육류 매출 800, 로하스 지향 수산가공식품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

 
㈜풀무원(대표 승우, www.pulmuone.com)이 수산가공식품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풀무원은 그 동안 두부와 콩나물 등 농산물을 원료로 한 가공식품 중심의 사업영역을 신시장 개척 차원에서 수산물 가공식품 시장까지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풀무원은 6일 연육을 원료로 한 어묵 제품을 새롭게 선보이며 수산가공식품시장 참여를 본격화했다.

 

풀무원이 수산가공식품 시장에 첫 제품으로 내놓은 ()살어묵은 그 동안 비위생적인 생산환경과 각종 합성첨가물, 밀가루와 저급 생선을 사용해 제조한 어묵에 대해 소비자의 불신이 높은 상황에서, 좀 더 신선하고 안전한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의 욕구를 반영해 만든 프리미엄급 제품이다.

 

수산가공식품 시장에서 어묵 제품은 현재 연간 1,800억 원 규모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고, 최근 웰빙 트렌드와 맞물려 연평균 8% 대의 높은 성장세를 보이며 삼호F&G(CJ 제일제당)와 대림수산 양사가 약 50%의 시장을 점유할 정도로 리딩 기업이 부재한 상황이어서 풀무원은 성공적인 시장 진입을 확신하고 있다.


이번에 출시한 풀무원 순살어묵은 제조원가를 낮추기 위해 일반적으로 들어가는 밀가루와 전분을 일체 사용하지 않고 생선살 함량을 86% 이상으로 높여 어묵 본연의 쫄깃한 맛을 구현했다.

 

또한 MSG(L-글루타민산나트륨)와 같은 인공 향미증진제, 소르빈산칼륨 등의 합성보존료, 기타 산화방지제 등을 첨가하지 않고, HACCP(위해요소 중점 관리기준) 인증을 받은 위생적인 제조 환경에서 생산해 안전한 먹거리를 찾는 소비자들의 욕구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선 이 제품은 요리 방식에 따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볶음용과 탕∙찌개용, 다용도용 등 3종으로 구성되었으며, 1회용 소포장과 스탠딩 파우치를 사용해 소비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사각형, 물고기, 하트 등 다양한 모양으로 맛뿐만 아니라 보는 즐거움까지 담았다.


풀무원은 그 동안 김과 미역 제품을 시작으로 다양한 수산가공식품 노하우를 습득하고, 지난 2005년부터 김의 수산물 생산이력제 시범사업자로 참여하는 등 이 분야 시장 진출을 하나씩 준비해 왔었다.

 

풀무원의 이효율 마케팅담당 부사장은 어묵을 통한 풀무원의 수산가공식품 시장 진출은 소비자에게 로하스적이고 더욱 다양한 바른 먹거리를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냉장유통 신선식품 분야에서 농산물 가공뿐만 아니라 수산가공식품 사업에서도 글로벌 대표 브랜드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풀무원은 이에 따라 내년까지 어묵류 매출 100억 원과 시장 점유율 5% 달성을 시작으로 5년 내 매출 500억 원으로 어묵 시장 1위를 선점하는 것은 물론, 연육류 전체 매출 또한 5년 내 800억 원을 달성해 로하스 지향 수산가공식품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다.


<제품 정보>

구분

세부사항

제품명

찬마루 순살어묵

찬마루 순살어묵

찬마루 순살어묵

용도

볶음용

/찌개용

다용도용

제품

용량

210g

350g

160g

가격

2,700

3,700

1,700

형태

정사각형, 원형의 2가지 형태

4가지의 다양한 모양

(물고기,하트,정사각형 등)

직사각형 모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