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올가홀푸드, 홈메이드 스타일의 ‘친환경 건강빵’ 5 출시

- 전문 파티시에가 직접 만든 홈메이드 스타일의 건강빵

- 몸에 좋은 친환경 잡곡과 과일 사용해 맛과 영양 충족

 

풀무원 계열사인 친환경식품 전문 유통기업 올가홀푸드는 전문 파티시에가 직접 만든 홈메이드 스타일의 ‘친환경 건강빵’ 5종을 출시했다고 22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친환경 건강빵은 ‘보리를 넣어 만든 쌀식빵’(580g/6,000), ‘오븐에 구운 고로케 2종’(참치 100g/2,600, 소시지 100g, 3,200), ‘유자 깜빠뉴’(300g/5,500), ‘검은콩 크림 치즈 케이크’(150g/5,000) 5종이다. 몸에 좋은 친환경 잡곡과 과일을 사용해 만들어 맛과 영양이 좋다.

 

‘보리를 넣어 만든 쌀식빵’은 무농약 쌀가루에 유기 재배 보리로 지은 밥을 통째로 넣어 만든 신개념 건강 식빵이다. 철분, 섬유소, 단백질 영양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된 보리가 알알이 살아 있어 식사대용식으로 그만이며 특유의 쫄깃하고 촉촉한 식감이 일품이다. 특히 밀가루와 우유, 계란을 일체 사용하지 않고 오직 쌀가루와 보리만으로 만들어 밀가루에 거부감이 있거나 유제품 알러지가 있는 고객들에게 적합하다.

 

‘오븐에 구운 고로케’는 기름에 튀겨 만드는 기존의 고로케와 달리 오븐에 구워 느끼함을 줄이고 담백함을 더했다. ‘참치 고로케’는 최고급 황다랑어로 만든 올가 참치캔의 참치살이 주원료로 유기농 옥수수, 유기농 양파 등을 유기농 마요네즈로 버무려 만들었다. ‘소시지 고로케’는 무항생제 돈육 소시지를 넣어 만든 프리미엄급 건강빵이다. 영양성분이 충분히 함유되어 있으면서도 기름지지 않고 맛이 담백해 성장기 어린이, 청소년들의 영양간식으로 좋다.

 

‘유자 깜빠뉴’는 프랑스어로 ‘시골빵’을 뜻하는 깜빠뉴에 유기 재배한 유자와 유기 설탕으로 만든 유자청을 넣고 저온 숙성시켜 바삭하면서도 새콤달콤한 유자의 풍미가 살아있다. 특히, 건포도, 호두를 첨가하여 씹을수록 고소하다. 달지 않고 담백해 식사대용식, 샌드위치용으로도 인기가 있다.

 

‘검은콩 크림 치즈케이크’는 유기 재배 검은콩과 우유로 만든 검은콩 페이스트를 사용해 기존의 일반 치즈 케이크의 느끼한 맛을 낮추고 담백한 맛을 더했다. 검은콩 입자가 살아있어 씹는 식감이 좋고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에 신경 쓰는 젊은 여성 고객들 사이에 인기를 끌고 있다.

 

올가홀푸드 홈밀 & 베이커리 파트 이정열 과장은 “최근 건강과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하나를 사도 원재료와 첨가물, 제조방법까지 까다롭게 살펴보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올가홀푸드의 까다로운 상품개발 원칙을 적용해 남녀노소 누구나 안심하고 먹을 있는 다양한 건강빵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올가홀푸드 건강빵 5종은 직영점(방이점, 대치점, 방배점, 분당 이매점, 용인 수지점)에서 판매하고 있다. 추후 직영점 롯데백화점 등의 51 올가홀푸드 매장에서도 판매를 확대할 방침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