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9년의 마지막 남은 한장의 달력...

언제 시작이냐 싶었던 2009년도 어느덧 12월에 접어들었네요.

우리 풀사이 가족분들은
올해 초 세우셨던 계획들을 잘 지키고 계신가요?
아니면 이미 기억 저편 속으로 바이바이?!

혹시 잠시 잊고 지내셨더라도
남은 한달 동안만이라도 연초의 계획을 되새기며
마지막 노력을 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12월이니까요. ^ ^

저 풀반장의 2009년 계획은 달성을 향해 달려가고 있냐구요?
후후... 아직은 비~밀 입니다. ^ ^
그래도 우리 풀사이 가족분들께서 늘 응원해 주시니
적어도 실패는 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 ^

12월의 시작을 여는 12월 1주차 풀무원즈블로그 스피어~!
지금 시작합니다.


뭉개뭉개님

<[베이비밀] 나, 풀무원 '우리아이' 먹는 아기야~!>

맛있게 이유식을 먹는 아기의 모습은 엄마들의 마음을 뿌듯하게 만들기 마련인데요. 워낙 입도 짧고 가리는 것도 많은 시기라 이런 모습을 보기는 좀처럼 쉽지 않습니다. 만 오늘 소개해 드릴 뭉개뭉개님의 2살난 아기, '작은이서방'은 너무 열정적으로(?) 잘 먹어서 탈이라고 하는데요. 과연 우리의 '작은이서방'군을 반하게 만든 것은 무엇일까요~?
네네~ 그 주인공은 다름아닌 풀무원의 이유식 <베이비 밀>인데요. 소매를 걷고 숟가락까지 먹을 기세로 <베이비 밀>을 연신 떠먹는 모습이 너무도 사랑스러워 보입니다. 엄마가 생각하지 못했던 다양한 식단으로 아이의 성장에 맞는 영양을 골고루 챙겨줄 수 있어 좋았다는 후기가 눈에 쏘~옥 들어오는 뭉개뭉개님의 <베이비 밀> 리뷰 포스트 였
습니다~ ^^


여왕마미님

<내 아이가 먹을 것은 달라야 한다. 풀무원 우리아이 튼튼 보감>

블로그스피어를 돌아다니던 중 눈에 쏙~ 들어오는 것이 있었습니다. <내 아이가 먹을
것은 달라야 한다....> 라는 포스트 제목이었는데요. 다름아닌 <풀무원 우리아이 튼튼보감>에 대한 리뷰 포스트 였습니다.
<우리아이 튼튼보감>에 대해 들어보지 못한 분들을 위해 잠시 설명드리면... <우리아이 튼튼보감은> 자라나는 아이와 체력이 약한 어린이를 위해 오가피, 동충하초 등 국산 전통 허브 원료가 함유된 제품이랍니다.
여왕마미님의 꼼꼼한 리뷰가 돋보이는 이 포스트는 강렬한 제목처럼 내용도 아주 알찼는데요. 무려 5명의 아이들의 소감을 담고 있다는 사실~! 허걱... 평소 아이 건강에 관
심이 많았던 분들이라면 한번쯤 참고해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써니지나님

<건강 간식, 풀무원 옛맛 영양 찰떡 맛있게 즐기기>

평소 '★'로 시작하는 댓글로 풀사이에 상습 등장(?)하시는 열혈 풀사이 가족 '써니지
나'님께서 <풀무원 옛맛 영양찰떡> 리뷰를 올려주셨는데요. 평소 풀사이에 센스있는
댓글을 남겨주시던분 답게 재미가득한 내용이라 이번주 블로그스피어를 통해 소개해드리게 되었네요. ^^
냉동 제품임이 믿겨지지 않을 만큼 쪽득쫀득한 찰떡의 쫀쫀함에 온가족이 감탄할 수 에 없었다고 하시는데요. 평소 좋은거라면 막내딸에게 양보하시던 부모님께서도 <옛맛 영양찰떡>만큼은 "우리가 먹을란다..." 라고 하셨다며 서운함을 표현해 저를 뿜게 만든 써니지나님의 유쾌한 리뷰... 열혈 풀사이 가족의 글이라 더욱 반가웠습니다. ^ ^
(항상 써니지나님의 유쾌한 댓글을 기다리고 있는 1人)


시연성연맘님

<겨울에 먹는 빙수?! 스노우앤베리 빙수>

풀반장표 깜짝 이벤트에 이은 깜짝 선물 <스노우앤베리>를 받으신 시연성연맘님께서 후기를 올려주셨네요. ^^ 초특급 신제품이라 반응이 어떨지 무척이나 궁금했던 터라 시연성연맘님의 후기가 무척이나 반가웠습니다.
푸짐하게 왔음에도 불구하고 워낙 맛있어 하는 아이들 덕에 제대로 먹을 수가 없었다는 시연성연맘님의 말에 한편으로는 안타까웠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좋은 평가에 기뻐했답니다. ^^
(아이들 틈에서 스노우앤베리 한 스푼밖에 맛볼 수 없었다는 시연성연맘님을
위해 묵념...) 귀여운 성연양의 모습이 함께 하는 스노우앤베리 후기가 궁금하시다면 지금 바로 클릭
~!!


12월의 밤은 길다는 사실~!
12월의 긴긴밤... 뭘하고 지내야
2009년을 아쉬워하지 않고 알차게 보낼 수 있을까요?
(풀반장은 그저 축구보며 냉동밥 데워먹기 놀이를...? 쿨럭..)
 
풀사이 가족 여러분~ 아무쪼록...
2009년의 대미 장식을 위해 지금부터 더더욱 파이팅하시는거 아시죠? ^ ^



posted by 풀반장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써니지나 2009.12.01 11:5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 풀떡!! 소개 너무 감사합니다 ~ ㅠㅠ 맛있는거 먹었다고 자랑하는게 가장 쉬웠어요;;; ㅋ
    젭싸게 눈팅만 하고 가려다 깜짝 놀랐어요 ㅡㅡ 으흐흐... 자랑해야겠다며 ㅋ

  2. BlogIcon 시연맘 2009.12.01 13: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예쁜 성연이 사진도 나왔네요~~ ㅋㅋㅋ 전 스노우앤베리 아껴먹을려고 받아서 한번먹고
    아직 안먹고 보관중..ㅋ 오늘 신랑 회식이라고 하니..혼자 맛난 저녁해먹고
    먹을까봐요 으흐흐흐

  3. BlogIcon 오리온 2009.12.01 17: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반가운 이름들이 많으시네요.^^
    축하합니다.

  4. 션성연맘 2009.12.01 17:5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앗.. 또또.. 풀반장님께서..이리도 좋은 소식을.. ^^
    이렇게..블그스피어에 올라오면 하루가 기분이 좋다지요..
    참고로 울시연양이 더 이쁜데.. ㅋㅋㅋㅋ
    앗..근데.. 빙수가 너무 아쉬워요.. 저한테는 양도 적구요 ㅠㅠ
    또 또 먹고싶으당!!!!!!!!!!!!!!!!!!!!!!!!!!!!!!!!!!!!!!!!!!!!!!!!

    • BlogIcon 풀반장 2009.12.02 14:0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아이들에게 다 퍼주고 남은 국물만 조금 드셨으니 그럴 수 밖에요..

      역시나 엄마인건가요? ㅜ.ㅠ

  5. BlogIcon 허브향기 2009.12.01 18: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축하드립니다.^^
    풀무원 옛맛찰떡 ^^ 먹어본 사람은 알아요
    얼마나 쫀득하고 맛잇는지 말이지요.

  6. BlogIcon 제이유 2009.12.02 11: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옛맛 영양 찰떡 진짜 맛있을꺼 같아요. ;ㅁ;
    요즘 야근생활인지라 블로그를 볼 시간이 없어서,
    한번에 스으으윽 보고 가네요. 후후.
    여전히 맛난게 가득한 풀사이+ㅁ+

    • BlogIcon 풀반장 2009.12.02 14:1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제이유님 바쁘신 분이셨군요....

      어쩐지 자주 못오신다 했더니만
      그런 이유가 있으셨네요...^^

      바쁘더라도 몸생각하시고 여러모로 챙기셔야 하는거
      잊지마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