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송편, 각종 전과 부침개, 찜과 적, 나물 등등...

차례 지내는 풍습에 따라 집집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대부분 가정의 차례상에는 비슷비슷한 음식들이 올라갑니다. 작년에도 먹었고 올해도 먹을 추석 음식에 약간 물리셨다면, '두부로 만든 떡!' 같은 새로운 메뉴는 어떨까요? 재료 준비도 쉽고 온 가족이 함께 모여 즐겁게 만들 수 있는데다가 몸까지 생각한 건강 요리, 두부설기에 도전해 보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두부설기는 쌀가루 으깬 두부를 섞어 생과일을 넣고 쪄낸 떡으로, 손도 많이 가지 않고 맛과 영양이 듬뿍 담겨 있습니다. 곡물 가루만으로 만드는 떡에 비해 단백질이 풍부하게 들어 있고, 만드는 방법도 정말 쉽답니다. 두부설기로 맞이하는 색다른 추석, 풀반장이 안내합니다.

먼저 필요한 재료들입니다.

풀무원 유기농두부(단단한 부침) 한 모(420그램), 건조 멥쌀가루 400그램, 건조 찹쌀가루 100그램, 설탕 1/2컵, 소금 한 큰술, 울타리콩 100그램, 생밤 100그램, 단호박 100그램, 단감 100그램

다음은 두부설기를 만드는 방법입니다.

1. 두부를 으깨어 체에 곱게 내립니다.
2. 1에 분량의 쌀가루와 소금을 섞은 후 다시 한 번 체에 내립니다.
3. 2에 설탕을 고루 섞어 둡니다.
4. 울타리콩에 소금을 살짝 뿌려 둡니다.
5. 껍질을 깐 생밤은 먹기 좋게 4~5등분 합니다.
6. 단감과 단호박은 굷고 짧게 채를 썰어 소금을 살짝 뿌려둡니다.
7. 3에 손질한 콩과 생밤, 단감과 단호박을 섞습니다.
8. 김이 오른 찜통에 7을 쪄낸 후 5분 뜸들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완성된 두부설기 사진


어때요? 참 쉽죠? 들어가는 재료 손질만 하면 되는 데다가 재료들을 다듬는 것도 전혀 어렵지 않습니다. 무엇보다 이 두부설기는 물기를 짜지 않고 체에 내린 두부를 쓰기 때문에 부드럽고 촉촉한 식감을 자랑합니다. 만들기가 쉬워서 아이들과 함께 떡 만드는 체험을 하는 것도 좋답니다.

이 두부설기는 '두부 쉐이크' 함께 먹으면 더욱 맛있습니다. 두부 쉐이크를 만드는 것도 아주 쉽습니다. 풀무원 유기농 두부와(찌개용이 부드럽고 좋습니다.) 우유, 꿀, 소금 약간을 넣어준 후 계절 과일을 기호에 맞게 넣어 함께 갈아주기만 하면 끝!! 어때요? 쉽죠? ^ ^

보들보들하고 달콤한 '두부설기''두부 쉐이크'
행복한 한가위 보내시기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레시피 제공 및 요리 시범: 김경미

2008년 2월까지 서일대학교 식품영양학과 겸임교수를 지냈으며
현재 사단법인 한국예절문화원 전임 교수로 재직 중







이상 '친절한' 풀반장^^이었습니다.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지은 2008.12.15 19: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찜은 20분정도죠? 빨리 먹어야겠어요.두부는 빨리 쉬는 편이니까...음음
    쌀가룬 체에 2번정도 내리는것이죠?
    ㅎㅎㅎ 레시히 들고 갑니다.
    전 집에서 떡을 해 먹거든요.
    한번 해봐야겠어요.
    ㅎㅎㅎㅎ

  2. BlogIcon 달코미 2008.12.31 18: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두부로 떡을 만든다는게 너무 신기해요^^
    다시 한번 풀무원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몸에도 좋고 맛도 좋은 두부
    거기다 떡 까지 와~~넘 대단하네요^^ 두부설기 너무 맘에 들어요...
    꼭 만들어 봐야겠네요^^ 두부설기 만들면 장식도 이쁘게 하니깐
    케익으로 사용해도 되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제가 요즘 떡에 필이 꽂혀서
    정말 만들고 싶은 맘을 억누르느라 무지 힘들거든요...ㅎㅎㅎ
    조만간 풀무원 두부 사서 만들어 볼게요..ㅎㅎ
    두부로 만들수 있는 요리 많이 올려주세요^^ 두부 많이 먹고 싶어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무지개맘 2009.01.01 15: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넘 신기하기도 하고 예쁘기도 하고 정말 작품이라는 말밖에...대단대단하세염~